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단축키 사용안함 [단축키 확인] | 정렬 방법 :  | 분류 : | 단어필터링 : [설정]
[기타] [노동자연대 성명] 워마드 한 회원의 성체 모욕 사건 마녀사냥 하기 전에 먼저 여성 차별에 대한 반감의 심정을 이해해야
채플짱시룸(hanke0****) 2018-07-12 오후 5:56:31 조회 328
[ 게시판 정책보기 ]
워마드 한 회원의 성체 모욕 사건
마녀사냥 하기 전에 먼저 여성 차별에 대한 반감의 심정을 이해해야
2018년 7월 11일
최근 워마드의 한 회원이 “성체(聖體)”(얇디얇은 빵의 형태를 띠고, 축성되고부터는 그리스도의 몸으로 다뤄진다)에 예수에 대한 욕설을 써서 불태운 사진을 워마드 게시판에 올렸다. 이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커지고 있다.

이 게시물 작성자는 ‘모부님[부모님]이 천주교인이라 강제로 성당에 갔다’고 썼다. 하지만 그는 가톨릭교회의 여성차별에 대한 커다란 반감 때문에 이런 게시물을 올리게 된 듯하다. “여자는 사제도 못 하게 하고 낙태죄 폐지 절대 안 된다고 여성 인권 정책마다 XXX 떠는데 천주교를 존중해 줘야 할 이유가 어딨노?”

성체를 그리스도의 몸으로 공경해 온 수많은 가톨릭 신자들은 이번 일로 모욕감을 느끼고 마음의 상처를 받았을 법하다. 비록 위 게시물 작성자는 성체를 “그냥 밀가루 구워서 만든 떡”에 불과하다고 여겼을지라도 말이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는 이번 사건에 대해 이렇게 밝혔다. “보편적인 상식과 공동선에 어긋나는 사회악이라면 마땅히 비판받아야 하고, 법적인 처벌도 이루어져야 합니다.”

그러나 워마드 한 회원의 방법이 과격하게 느껴질지라도 여성 차별에 대한 분노와 반감만큼은 정당함을 이해해야 한다.

최근 가톨릭교회는 낙태죄 폐지 반대 100만 서명운동을 벌이며 여성의 낙태 결정권을 정면 부정하는 데 앞장섰다. 이는 여성 차별에 반대하는 사람들(그들 중에는 가톨릭 신자들도 적지 않다)에게 큰 분노를 안겼다. 이 점을 감안한다면, 한국천주교주교회의는 위 게시물 작성자를 비난할 자격이 없다. “법적 처벌” 운운도 적반하장이다.

낙태에 대한 가톨릭 교회의 입장
가톨릭 교회 역사에서 언제나 낙태가 살인으로 취급된 것은 아니었다. 아직 가톨릭 교회라고 할 수 없던 1세기 원시 그리스도교는 낙태에 관한 공식 교리를 갖고 있지 않았고, 그저 다양한 개인 의견이 존재했을 뿐이다.

2세기에 가톨릭 교회가 이제 막 형성되기 시작했는데, 이때 낙태가 살인이라는 개인 의견이 교부들 사이에서 유력해지기 시작했다.

그러나 5세기부터 16세기까지 가톨릭 교회는 낙태가 살인인지 여부를 놓고 1세기에 이어 다시금 다양한 개인 의견들이 자유롭게 개진됐다. 특히, 아우구스티누스는 초기 낙태를 강력히 변호했다(그리스 형이상학을 원용해서 그랬지만). 예로니무스도 아우구스티누스와 비슷한 의견이었다.

그리고 오늘날의 가톨릭 교회가 가장 존경하는 13세기 스콜라 철학자 토마스 아퀴나스도 초기 낙태를 옹호했다.

공식 교리(교황이 공식적으로 선포한 교리)로서의 낙태 살인론은 1869년 교황 비오 9세가 확정했다. 그리고 1884년 교황 레오 13세가 낙태 살인론 교리를 재확인했다.

19세기 중엽은 자본가 계급이 자본주의적 가족을 지키고자 여성의 재생산을 국가 권력으로 강제하기 시작하고, 또 같은 이유로 성소수자를 탄압하기 시작하던 때였다.

가톨릭 교회는 1917년에 교회법을 개정해 어떤 낙태든 파문에 처하기로 했다.

그러나 보통의 가톨릭 교인들은 주교 등 고위 성직자들과 태도가 다르다. 2008년 통계를 보면, 미국의 가톨릭 교인 가운데 65퍼센트가 “프로 초이스”(낙태 찬성) 입장이었다. 반면 단지 22퍼센트만이 낙태 금지 법률을 지지한다고 답변했다. 그리고 여성 교인의 58퍼센트가 자기 교구 주교의 낙태 반대 교리를 따르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출처: Ashley Gipson, “Survey: Catholic voters split on abortion, gay marriage.” 또, “Many US Catholics Out of Step with Church on Contraception, Abortion”, Voice of America  2008년 4월 14일. 또한 Jon O’Brien and Sara Morello, “Catholics for Choice and Abortion: Pro-choice Catholicism 101.”)

위에서 보았듯, 가톨릭 교회 역사로 보든, 보통 교인들의 실제 삶을 보든 가톨릭교회가 낙태를 반대하는 것은 설득력이 별로 없다.

워마드 한 회원의 행동은 여성 차별에 대한 극도의 반대 심정의 표출로서 보아넘겨야만 한다. 오히려 이런 일을 계기로 가톨릭 교회의 진보 인사들은 가톨릭 교회의 여성 차별에 심각한 이의제기를 할 줄 알아야 한다.

2018년 7월 11일
노동자연대





태그 :   0    0         
  댓글 0
| 전체 | 공동구매 | 분실물 | 기타 |
분류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사례 및 양도 게시물 무통보 삭제 안내 이화이언 2018-04-03 20138
이화이언 열린광장 게시판 정책 이화이언 2017-11-13 29872
공동구매 넷플릭스 한달간 이용하실 세분구해요(9/26~) (1) 숭송숭 21
공동구매 마리몬드에서 같이 사실 벗(무배목적 ) 새벽날개 47
공동구매 1+1 신발 11000원에 구매하실벗! (1) Jinjini 169
기타 설문조사 부탁드려용(채식벗들) taeroni 24
기타 이것저것 나눔해요 💓 (70) 큐쿠 2018-09-25 1125
기타 설문조사 한번씩 부탁드립니다!(육아 관련) 으디 2018-09-25 56
분실물 중도 열람실에 블루투스 이어폰 찾아가세요! 뺭야 2018-09-25 109
공동구매 🙊 🙊 (끌올)교표유 오리털 롱패딩 추가인원 모집(1명모집)🙊 🙊 (13) 정글은언제나맑음뒤흐림 2018-09-25 495
기타 [라라페 기획단] 2018 제3회 Right Light Festival 노래를 공개합니다! 제50대총학생회 2018-09-25 29
공동구매 신한 쏠적금 함께 가입하실 벗 구해요! (4) 히정 2018-09-25 155
공동구매 🌠🌠 사범대 배꽃 돕바 공구 !수요조사!🌠🌠 (13) 얄루신나랏 2018-09-25 483
공동구매 마감)블랙업에서 같이 구매하실 벗 구합니다! (3) 검은 2018-09-25 164
공동구매 에어팟 철가루 방지스티커 공동구매하실분!!1분만 있으면 돼요 (2) 바뱌바뱌 2018-09-25 236
공동구매 영어회화어플 슈퍼팬 공동구매 5명(저포함) 구해요~!! (11) 이화이언쓰 2018-09-25 153
공동구매 이마트몰에서 4만원 채워서 무배하실 벗 구해요! (2) 코기 2018-09-25 64

1 2 3 4 5 6 7 8 9 10
[검색기간 설정하기] ~